만주어 만문노당 518부-한족을 해안가 60리 밖으로 강제 이주시켜라! 만문노당

안녕하세요. 길공구입니다.

만문노당은 누르하치의 일대기를 기록한 무권점 만문 사서 [만문원당/구만주당]을 
건륭조에 권점을 넣고 일부 내용을 변경하여 편찬하였습니다.
기 연재했던 내국사원당이 만주의 시조 부쿠리용숀부터 1584년 9월까지만 기록되어 있는데
만문노당은 1607년부터 기록이 시작됩니다.



만주어의 한글 발음은 되도록 원음에 가깝게 하겠습니다.
만주어 문법을 이제 갓 배우고 있으며, 사전 보고 번역하는 것이라 오역이 많습니다.
수정할 부분 알려 주시면, 바로 수정하겠습니다.^^


------------------------------------------------------------------------
<자세히 보실 분은 그림을 클릭하시고 원문보기를 누르세요>


○ juwan de. amba beile de unggihe gisun.

○ 주완 더. 암바 버이러 더 웅이허 기순.

○ 10 에. 암바 버이러 에 보낸 말.


aita be dahaha emu sain hafan be aita i funde ejen arafi.

아이타 버 다하하 어무 사인 하판 버 아이타 이 푼더 어전 아라피.

아이타 를 따르는 1 좋은 관리 를 아이타 의 대체 주인 만들고.


aita i cooha be dahabufi ginjeo de unggifi.

아이타 이 초오하 버 다하부피 긴저오 더 웅이피.

아이타 의 군대 를 따르게하고 금주 에 보내서.


mederi bitume tehe hvwang gu doo. xi dzui pu. wang hai to. gui hvwa pu i xeo pu be.

머더리 비투머 터허 후왕 구 도오. 스 쭈이 푸. 왕 하이 토. 구이 후와 푸 이 셔오 푸 버.

바다 살피며 머문 황 골 도. 석 취 보. 망 해 과. 귀 화 보 의 수 보 에.


gaxan i niyalma be. gemu mederi ci ninju ba i dubede bederebu.

가샨 이 냘마 버. 거무 머더리 치 닌주 바 이 두버더 버더러부!

마을 의 사람 을. 모두 바다 로부터 60 리 의 끝에 물러나게하라!


bederebume wajiha manggi. wajiha seme bithe wesimbufi.

버더러부머 와지하 망이. 와지하! 서머 빝허 워심부피.

물러나며 끝낸 뒤에. 끝났다! 하며 글 올리고.


tehe coohai niyalma. han i bithe wasindara be donjikini.

터허 초오하이 냘마. 한 이 빝허 와신다라 버 돈지키니!

머문 군대의 사람. 한 의 글 내려감 을 듣게하려무나!


neneme unggihe g'aoxi bithe be arafi. tere duin pu i bade ambula arafi unggi seme bithe arafi unggihe.

너너머 웅이허 까오스 빝허 버 아라피. 터러 두인 푸 이 바더 암부라 아라피 웅이! 서머 빝허 아라피 웅이허.

먼저 보낸 포고 글 을 만들고. 그 4 보 의 땅에 많이 만들고 보내라! 하며 글 만들고 보냈다.


○ juwan juwe de. dzung bing guwan tanggvdai. yangguri

○ 주완 줘 더. 쭝 빙 구완 탕구다이. 양구리

○ 10 2 에. 총 병 관 탕구다이. 양구리


*hvwang gu doo[후왕 구 도오] : 황골도(黄骨岛), 지명.

*xi dzui pu[스 주이 푸] : 석취보(石嘴堡), 지명.

*wang hai to[왕 하이 토] : 망해과(望海埚), 지명.

*gui hvwa pu[구이 후와 푸] : 귀화보(归化堡), 지명.

*g'aoxi[까오스]/g'aosy[까오스] : 유지, 포고.

*g'aoxi bithe[까오스 빝허] : 포고하는 글.



 (1621년 8월) 10일에 암바 버이러(다이샨)에 보낸 말

   <아이타(유해)를 따르는 좋은 관리 1명을 아이타를 대체해서 주인 만들고

    아이타의 군대를 따르게 하고 금주에 보내서

    바다 살피러 머문 황골도, 석취보, 망해과, 귀화보의 수보에

    마을의 사람을 모두 바다로부터 60리의 끝에 물러나게 하라!

    물러나길 끝낸 뒤에 [끝났다!] 하며 글 올리고

    머문 군대의 사람은 한(누르가치)의 글 내려간 것을 듣게 하려무나!

    먼저 보낸 포고 글을 만들고 그 4보의 땅에 많이 만들고 보내라!>

하며 글 만들고 보냈다.

○ (1621년 8월) 12일에 총병관 탕구다이와 양구리가


요약.

1621년 8월 10일 누르하치는 다이샨에게 서신을 보내

금주 아이타(유해)의 부하 중에 인선하여 아이타를 대신하여 금주를 지키게 하고

또한 해안가의 황골도, 석취보, 망해과, 귀화보의 수보에게

한족을 바다로부터 60리 물러나게 하라는 명을 하달한다.

연이어 명나라 배가 출현하자 이를 경계하여 내린 명이었다.

누르하치는 자신의 포고문을 많이 만들어 곳곳에 붙이라 명하고

한족의 강제 이주가 끝나면 즉각 보고하라 명한다.


-519부에서 계속-




메모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