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 타이지 죽다! 6부-도르곤을 협박하는 무장들과 호오거의 야심! 홍타이지 이야기

1부-전조 증상

2부-급사(앉아서 죽다)

3부-사망 2일차 태종을 따라 죽은 장수들!

4부-후계자는 없다!

5부-친왕회의 하루전 치열한 암투!


1. 황제의 절대권력과 약해진 친왕의 권력


홍 타이지는 황권을 강화하기 위해 팔기에 16명의 기주(구사 어전)를 세웁니다.

이 구사 어전들은 계속 교체되었고 일종의 관료 시스템이 정착됩니다.

모든 권력은 황제 홍 타이지로부터 나왔고 친왕들의 권력은 제한되었습니다.

절대 권력자 홍 타이지가 급사한 이후에 이 황권 강화 시스템은 제대로 작동되었습니다.

바로 홍 타이지가 버이러 당시부터 키운 무장들인 정황기/양황기 장수들의 절대 충성심이었지요.


사르후 전역 당시 포로로 잡힌 이민환의 건주문견록中

紅歹是勇力絶倫。頗有戰功。所領將卒皆精銳。

홍 타이지(홍대시/紅歹是)는 용력이 절륜하여 자못 전공이 있었고 거느리는 장졸은 모두 정예로웠다.


정충신은 홍 타이지를 영웅호걸다웠다고 기록하였고, 다이샨은 인자하였다, 망굴타이는 음흉하고 사나웠다고 기록하였습니다.

이민환은 다이샨은 관대하였고 홍 타이지는 용력이 절륜하다고 기록하였지요.

팔기군 중에서도 홍 타이지 직속기는 그 용맹함이 다른 기를 압도하였습니다.

이 장수들의 용맹함과 절대적인 충성심을 기반으로 홍 타이지는 한과 황제가 될 수 있었고

또한 이들을 전략적으로 키웁니다.

결정적으로 황궁 수비를 정황기와 양황기 바야라군이 도맡고 있었다는 점은 친왕들의 간담을 서늘케 하였습니다.

기록을 살펴보면 친왕 직속의 니루는 각각 7니루(장정 1400명) 정도에 불과하였고,

군왕, 대신들도 1~3니루밖에 소유하고 있질 않았습니다.



2. 움직이는 황기 장수들


정황기/양황기는 대대로 황제 직속기였습니다.

누르하치 당시에도 총 221니루 중에 64.5니루로 가장 병력이 많았고,

1654년 호구 조사에서도 정황기 만주족 장정은 7174명, 양황기 장정은 6523명으로 역시 병력이 가장 많았습니다.

또한 배속된 몽고인들도 3543명, 4428명으로 압도적이었으며, 

다른 기는 만주족은 6천명도 되질 않았고, 몽고인은 3천정도였지요.


태종 당시에 정황기/양황기 무장들은 홍 타이지를 호위하며 수시로 궁에 출입하였고

자연스럽게 황비들과 접촉하였고 이중에 영복궁 장비(永福宮 莊妃) 붐부타이와도 친분을 쌓게 됩니다.

이 붐부타이가 홍 타이지의 9남 푸린의 생모입니다.

붐부타이는 비밀리에 황기 무장들과 결탁하였고, 태종이 급사하자 마침내 황기 무장들이 움직이게 됩니다.


8월 13일 회의 전날  도르곤, 도도, 아지거 3형제는 모여서 도르곤을 황제로 옹립하기로 결정합니다.

도르곤은 황기측 인사인 소닌을 소환합니다.

즉 황기 무장들을 포섭하고자 함이었지요.

소닌은 다음과 같이 말합니다.


청사고 소닌 열전中

태종이 붕어한 지 5일 후에 머르건 친왕 도르곤이 삼관묘에 이르러 소닌을 불러 옹립을 의논하였다.

소닌이 말하길

   <선제에게 황자가 있으니 반드시 그중에 1인을 세워야 한다!

    다른 것은 알지 못한다!>


청사고 소닌 열전中

이 밤에 바아랴 투 장긴 투라이가 소닌에게 이르러 황자를 옹립하기로 결정했다 고하였다.

여명에 2황기(정황기/양황기) 대신들이 대청문에서 맹세하였고,


즉, 8월 13일 도르곤은 자신이 황제가 되기로 형제끼리 결정한 이후 소닌을 불렀고,
소닌은 반드시 태종의 아들이 황제가 되어야 한다고 말하였으며
곧바로 황기 바야라를 이끌고 있는 투라이가 소닌을 찾아와서 푸린 옹립을 말합니다.
투라이는 후금 5개 개국공신 중 으뜸인 만인적 피옹돈의 7남입니다.
투라이와 소닌은 다시 황기 무장들을 소집하였고 8명의 무장들은 마침내 푸린 옹립을 맹세합니다.
당시 모였던 무장들은 다음과 같습니다.

1. 투르거이[turgei]/도이격(圖爾格) : 5대 개국공신 어이두의 아들, 병자호란 당시 양백기 기주, 현직 정황기 기주

2. 탄타이[tantai]/담태(譚泰) : 양구리의 종실 동생, 병자호란 당시 정황기 기주, 현직 양황기 기주

3. 소닌[sonin]/색니(索尼) : 허셔리 부족 쇼서의 아들, 히퍼의 형, 정황기 소속, 현직 내대신 겸 계심랑, 강희제의 4대 보정대신.

4. 투라이[tulai]/도뢰(圖賴) : 5대 개국공신 피옹돈의 아들, 현직 정황기 바야라 투 장긴

5. 궁가다이[gunggadai]/공아대(鞏阿岱) : 누르하치 이복동생 바야라의 아들, 현직 이부승정

6. 시한[sihan]/석한(錫翰) : 누르하치 이복동생 바야라의 아들, 현직 공부승정

7. 오보이[oboi]/오배(鰲拜) : 5대 개국공신 피옹돈의 조카. 현직 양황기 바야라 투 장긴. 강희제의 4대 보정대신.

8. 타잔[tajan]/탑첨(塔瞻) : 양고리의 아들, 현직 일등초품공 겸 내대신, 정황기 소속.


8명의 무장들은 곧장 호오거를 찾아갑니다.

이들은 정황기와 양황기 무장들은 태종의 아들이 황제가 되어야 하며

대놓고 호오거가 황제, 푸린을 황태자로 삼아야 한다고 강변합니다.

호오거를 만난 이후 투라이, 소닌, 궁가다이, 시한, 탄타이, 오보이는 다시 모여 생사를 함께하자 맹세까지 합니다.

이후 이들은 집으로 가지 않고 어디론가 향합니다.


청실록 1648년 3월 4일 기사中

또 무고하길 나라의 우환을 당한 당시에 투르거이, 소닌, 투라이, 시한, 궁가다이, 오보이, 탄타이, 타잔 8인이 

파풍아 왕 호오거의 집으로 가서 말하길

<숙왕 호오거를 임금으로 삼고 상(순치제, 푸린)을 태자로 삼기로 사사로이 모의하였고

 또 투라이, 소닌, 궁가다이, 시한, 탄타이, 오보이 6인은 한곳에서 서서 생사를 같이 하자 맹세하였다.>


청실록 1651년 4월 11일 기사中

상(순치제)이 구사어전 공작 탄타이를 불러 유지를 내려 말하길

<어제 냉승기가 다이박을 이끌고 짐을 알현하였는데 나갈 즈음에 냉승기가 아뢰기를

 [2기의 대신들이 원래는 숙친왕(파풍아 친왕 호오거)를 옹립하여 임금으로 삼기로 맹세하였다]하였는데,



3. 호오거의 야심

8월 13일 황기 무장 8명이 호오거를 찾아와 호오거를 황제, 푸린을 황태자로 옹립하기로 결정했다는
이야기를 들은 호오거는 즉각 행동을 취합니다.
뭐 이복동생 푸린은 겨우 6살이었으니 황태자 책봉건은 훗날의 이야기겠지요.
호오거는 측근 호로호이(하락회)와 양샨(양선)을 지르가랑에게 보내
황기 장수들이 자신을 추대하기로 결정하였다며 다음날 회의에서 자신 편에 서라 압박합니다.

청실록 1648년 3월 4일 기사中

숙왕 호오거가 호로호이(하락회)와 양샨(양선)을 사자로 정왕 지르가랑에게 보내 말하길

<정황과 양황기의 대신들이 이미 나를 임금으로 삼기로 정하였다.>


청실록 1648년 3월 4일 中

이 회의에서 우전 친왕 지르가랑은 마땅히 정황, 양황기의 대신들과 

숙왕 호오거를 옹립하여 임금으로 삼고 상(푸린, 순치제)을 태자로 하기로 모의하였는데


지르가랑은 이미 다이샨 측인 쇼토와 아다리가 찾아와 도르곤을 추대하자는 말을 들은 상태였는데,

호오거가 찾아와 황기 무장들이 호오거를 추대하기로 결정했다는 말을 듣고는 크게 고민을 하게 됩니다.

그래도 지르가랑은 내심 도르곤보단 호오거에게 마음이 기울었나 봅니다.


청실록 1644년 4월 1일 기사中

도로이 어르커 군왕(도도)가 일찍이 나(호오거)에게 말하길

<호쇼이 우전 친왕(지르가랑)이 처음에 너(호오거)를 옹립하여 임금으로 삼기로 의논하였는데

 왕이 성격이 우유부단하여 힘껏 무리를 이길 수가 없게 되어 의논이 마침내 그치게 되었다.

 그때 나 역시 일찍이 옹립하지 말라 권하였으나 지금 생각해 보자면 마땅히 실책이었으니라!>



요약.

1. 도르곤 3형제는 도르곤을 추대하기로 결정

2. 다이샨 아들 쇼토, 손자 아다리 도르곤과 지르가랑 찾아가 도르곤 추대 결정.

3. 도르곤은 소닌을 불러 황기측 의사 타진 → 오직 태종의 아들이어야 한다는 의견 듣고 고민

4. 황기 무장들 회합 → 호오거를 황제, 푸린을 황태자 옹립 결의

5. 황기 무장들 호오거 찾아와 결정 알림

6. 호오거 호로호이와 양산을 지르가랑에게 파견하여 황기 무장 결정 통보

7. 지르가랑 도르곤과 호오거 사이에서 고민, 내심 황기의 지지를 받는 호오거에게 마음 기움


-7부에서 계속-




메모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