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주어 몽고원류 칭기스 카간 15부-오논강 일족 연회 파탄으로 끝나다 만주어 몽고원류 칭기스 카간

안녕하세요. 길공구입니다.

틈틈이 사강 세첸의 몽고원류[erdeni yin tobci]를 만주어로 번역한 몽고원류를 연재하겠습니다.


1부-몽고의 뿌리

2부-사생아 부단차르, 그리고 화살5개 일화

3부-황금씨족 보르지긴氏 탄생!

4부-이수커이 유부녀를 납치하다!

5부-터무진 출생하다!

6부-터무진 이복형을 살해하다!

7부-어린 터무진 첫 번째 죽음의 문턱에 들어서다!

8부-첫 번째 구추 보고르지를 얻다!

9부-[칭기스]의 유래, 푸른 몽골[쿠커 몽골]!!!

10부-하사르와 벌거더이가 백발노인에 지다!

11부-고양이 꼬리에 불붙여 성을 함락하다

12부-터무진 고려에 3년간 머물다!

13부-영원히 고려 여자에 빠져 살겠느냐? 주인의 뜻대로!

14부-아르가순 코르치를 사면하다!


원사 칭기스 카안

만주어 원사 칭기스 한

신원사 칭기스 칸

성무친정록 칭기스 가한

만주어 몽고원류 칭기스 카간

원조비사 칭기스 칸

신원사 본기 서기


만주어 요나라 태조 아보오지

만주어 금나라 태조 아구다

만주어 청나라 태조 누르가치



저자 : 몽고 오르도스 사강 세첸 콩 타이지[saɣang sečen qong taiji] 1662년 편찬

만주어 몽고원류 간행 : 건륭제의 명 1776년

---------------------------------------------------------------------------------

amala daicigot buke cilger i booi dolo emu eye fetefi.

아마라 다이치고트 부커 칠거르 이 보오이 도로 어무 어예 퍼터피.

뒤에 다이치고트 부커 칠거르 의 집의 안 1 토굴 파고.


oilo jafu dasame sektefi. ahvn deo ambarame sarin dagilafi solire de.

오이로 자푸 다사머 섴터피. 아훈 더오 암바라머 사린 다길라피 소리러 더.

겉 담요 다시한번 깔고. 형 제 크게 연회 준비하고 초대할 때에.


buya be neneme ulhicun akv de. gemu sini manggi temxendeme yabuha bihe.

부야 버 너너머 울히춘 아쿠 더. 거무 시니 망이 텀션더머 야부하 비허.

소인 을 앞서 판단력 없음 에. 모두 너의 뒤에 다투며 행하여 있었다.


te sini foroho ici enderakv mutebure be tuwaci. abkai hesebuhe enduringge niyalma bihebi.

터 시니 포로호 이치 언더라쿠 무터부러 버 투와치. 압카이 허서부허 언두링어 냘마 비허비.

지금 너의 향한 쪽 틀리지않고 할수있음 을 보아하니. 하늘의 명한 성스러운 사람 이었다.


tuktan jili be nukcibuha. turulafi dahame dosika tutala ehe be aiseme feterembi.

퉄탄 지리 버 눜치부하. 투루라피 다하머 도시카 투타라 어허 버 아이서머 퍼터럼비?

처음 화 를 격발시켰다. 앞장서서 따르며 들어간 많은 악행 을 어찌하여 파내겠는가?


tukiyehei fusihvn boode enggelenere be baimbi sehede. ejen geneki sefi ugelen hatun i gisun.

투켸허이 푸시훈 보오더 엉어러너러 버 바임비! 서허더. 어전 거너키! 서피 우거런 하툰 이 기순.

밥상차림으로 아래 집에 왕림함 을 청한다! 할때에. 주인 가자! 하고 우거런 하툰 의 말.


bata be komso seme ume weihukelere.

바타 버 콤소! 서머 우머 워이후커러러!

적 을 적다! 하며 말아라 가볍게여기지!


ere horon bisire meihe be narhvn seme ume fusihvxara! jebkele! sehebi.

어러 호론 비시러 머이허 버 나르훈! 서머 우머 푸시후샤라! 접커러! 서허비.

이 세력 있을 뱀 을 가늘다! 하며 말아라 멸시하지! 조심하여예방하라! 하였다.


han uruxefi. hasar jebele jafafi te.

한 우루셔피. 하사르 저버러 자파피 터!

카간 동의하고. 하사르 화살통 잡고서 앉아라!


begedei arbun be tuwafi jorixame yabu.

버거더이 아르분 버 투와피 조리샤머 야부!

벌거더이 정황 을 보고서 계속지시하며 행하라!


hajigin morin be tuwaxata.

하지긴 모린 버 투와샤타!

하지긴 말 을 감시하라!


ujigin mini jakade te.

우지긴 미니 자카더 터!

우지긴 나의 곁에 앉아라!


isun urluk be boode dosimbu.

이순 우르뤀 버 보오더 도심부!

이순 우르뤀 을 집에 들어가게하라!


ilan tanggv uyun cooha be tule kvwarame buksime bisu sefi enggelenehe.

이란 탕우 우윤 초오하 버 투러 쿠와라머 붘시머 비수! 서피 엉어러너허.

3 백 9 군대 를 밖 둘러싸며 매복하며 있어라! 하고 왕림했다.


tubade isinafi boode dosifi. ejen jafu i dulimbade teki serede.

투바더 이시나피 보오더 도시피. 어전 자푸 이 두림바더 터키! 서러더.

그곳에 이르러서 집에 들어가서. 주인 담요 의 중간에 앉자! 할때에.


funiyagangga ujigin yarume jafu i ujan de tebuhebi.

푸냐강아 우지긴 야류머 자푸 이 우잔 더 터부허비.

도량있는자 우지긴 인도하며 담요 의 가장자리 에 앉게하였다.


dahabuhai emu hehe niyalma. ejen i yaluha morin i tufun i uxe be lashalafi gaifi gamara de.

다하부하이 어무 허허 냘마. 어전 이 야루하 모린 이 투푼 이 우셔 버 라스하라피 가이피 가마라 더.

따라오게한 1 여자 사람. 주인 의 탄 말 의 등자 의 끈 을 잘라서 취하고 가져감 에.


buke belgedei amcanafi. tere hehe i bethe be moksoloho.

부커 벌거더이 암차나피. 터러 허허 이 벝허 버 뫀소로호.

부커 벌거더이 추격하고. 그 여자 의 발 을 양단했다.


geren buke belgedei i meiren be saciki serede daicigot i buksiha cooha tucifi afara de.

거런 부커 벌거더이 이 머이런 버 사치키! 서러더 다이치고트 이 붘시하 초오하 투치피 아파라 더.

무리 부커 벌거더이 의 어깨 를 베자! 할때에 다이치고트 의 매복한 군대 나가서 싸울 때에.


gabtara mangga hasar da tolome tuhebumbime.

갑타라 망아 하사르 다 토로머 투허붐비머.

쏘기 잘하는 하사르 발 헤아리며 쓰러지게하며.


isun urluk se ejen i beye be karmame korcin i toktangga taiji i suru kisari geo de 

이순 우르뤀 서 어전 이 버예 버 카르마머 코르친 이 톸탕아 타이지 이 수루 키사리 거오 더

이순 우르뤀 등 주인 의 몸 을 보호하며 코르친 의 톸탕가 타이지 의 백색 불임 암말 에


hashv ergi ci yalubufi. uthai afame gidabufi bargiyame gaiha.

하스후 어르기 치 야루부피. 웉하이 아파머 기다부피 바르갸머 가이하.

왼 쪽 으로부터 타게하고. 곧바로 싸우며 격파하고 거두며 취했다.


ere jergi daicigot de kimun jafahangge.

어러 저르기 다이치고트 더 키문 자파항어!

이 차례 다이치고트 에 원한 맺은것!


neneme bita cagan be siraha habul han i nadan jui bitasgan be siraha.

너너머 비타 차간 버 시라하 하불 한 이 나단 주이 비타스간 버 시라하.

앞서 비타 차간 을 이을 하불 한 의 7 아들 비타스간 을 이었다.


ambai han i ilan jui uhei eherehe de. ambai han i juwan jui morilafi. habul han i nadan jui be 

tabcilame afarade.

암바이 한 이란 주이 우허이 어허러허 더. 암바이 한 이 주완 주이 모리라피. 하불 한 이 나단 주이 버 

탑치라머 아파라더.

암바이 한 의 3 아들 모두 불화할 때에. 암바이 한 의 10 아들 말타고. 하불 한 의 7 아들 을 

약탈하며 싸울때에.


ahvn deo ninggun be tuhebufi. jakvn aiman i bata urse be oljilame gaiha.

아훈 더오 닝운 버 투허부피. 자쿤 아이만 이 바타 우르서 버 올지라머 가이하.

형 제 6 을 쓰러지게하고. 8 부족 의 적 사람들 을 포로잡으며 취했다.


bardam batur i jergi sunja niyalma de. ilan niyalma feye bahafi burulame tucikebi.

바르담 바투르 이 저르기 순자 냘마 더. 이란 냘마 퍼예 바하피 부르라머 투치커비.

바르담 바투르 의 무리 5 사람 에. 3 사람 상처 얻어서 도망가며 나갔었다.


tere bardam batur i amba jui isukei batur juwan ilan se de.

터러 바르담 바투르 이 암바 주이 이수커이 바투르 주완 이란 서 더.

그 바드담 바투르 의 큰 아들 이수커이 바루트 10 3 세 에.


sirin uksin etuhe niyalma be fondo gabtame tuhebufi morin be gaifi yalufi ini ama be baime tucifi jihe.

시린 웈신 어투허 냘마 버 폰도 갑타머 투허부피 모린 버 가이피 야루피 이니 아마 버 바이머 투치피 

지허.

동 갑옷 입은 사람 을 관통하며 쏘며 쓰러지게하고 말 을 취하고 타고 그 부친 을 찾으며 나가서 왔다.


sain maral hayak gebungge hehe. negun. menggetu. taritai ilan buya juse be gaifi yafagalame 

ukcafi tucike.

사인 마랄 하얔 거붕어 허허. 너군. 멍거투. 타리타이 이란 부야 주서 버 가이피 야파가라머 

웈차피 투치커.

사인 마랄 하얔 이름의 여자. 너군. 멍거투. 타리타이 3 작은 아들들 을 데리고 걸어가며 

벗어나고 나갔다.


tereci doro ufarabufi yabuha bihebi.

터러치 도로 우파라부피 야부하 비허비.

그로부터 정권 망하게하고 행하여 있었다.


te tenteke kimungge urse be bethei fekuhe. batabe gidame bargiyaha.

터 턴터커 키뭉어 우르서 버 벝허이 퍼쿠허. 바타버 기다머 바르갸하.

지금 그와같은 원수진자 사람들 을 발로 밟았다. 적을 격파하며 거두었다.


*solimbi[소림비] : 초청하다, 모시다.

*temxembi[텀셤비] : 다투다, 겨루다, 싸우다.

*enderakv[언더라쿠] : 틀리지 않다, 맞다, 틀림없다, 속지 않다.

*turulambi[투루람비] : 솔선하다, 앞장서다, 제창하다.

*enggelembi[엉어럼비] : 값이 오르다, 등귀하다, 몸을 구부리다, 왕림하다, 임하다.

*fusihvxambi[푸시후샴비] : 경멸하다, 멸시하다.

*jebkelembi[접커럼비] : 조심하여 예방하다. 예방하다.

*jorixembi[조리셤비] : 계속 지시하다, 늘 지휘하다.

*uxe[우셔] : 가죽끈, 끈, 띠.

*da tolome[다 토로머] : 직역 [발 헤아리며], 화살의 발마다.

*sirin[시린] : 동(銅).

*yafagalambi[야파가람비] : 걷다, 걸어가다.



뒤에 다이치고트(타이치오트) 부커 칠거르가 집안에 한 토굴 파고

겉에는 담요 다시 한번 깔고 형제가 크게 연회 준비하고 초대할 때에

   <소인들이 앞서 판단력 없어서 모두 너의 뒤에서 다투며 행하였다.

    지금 네가 향한 쪽 틀리지 않고 할수 있음을 보아하니 하늘의 명한 성스러운 사람이었다.

    처음 화를 격발시켰다. 앞장서서 따라 들어간 많은 악행을 어찌하여 파내겠는가?

    상차렸으니 아래 집으로 왕림할 것을 청한다!>

할때에

주인

   <가자!>

하고 우거런(우엘룬) 하툰의 말

   <적을 적다! 하며 가볍게 여기지 말아라!

    이 세력 있을 뱀을 [가늘다!] 하며 멸시하지 말아라! 조심하여 예방하라!>

하였다.

카간 동의하고

   <하사르(카사르)는 화살통 잡고서 앉아라!

    벌거더이(벨구테이)는 정황을 살피고 계속 지시하며 행하라!

    하지긴(카치운)은 말을 감시하라!

    우지긴(옷치긴 테무게)은 나의 곁에 앉아라!

    이순 우르뤀을 집에 들어가게 하라!

    309명의 병사를 밖 둘러싸며 매복하며 있어라!>

하고 왕림했다.

그곳에 이르러서 집에 들어가서 주인이 

   <담요의 중간에 앉자!>

할 때에 도량 있는 자 우지긴(옷치긴 테무게) 인도하며 담요의 가장자리에 앉게 하였다.

(타이치오트가) 따라오게 한 한 여자가 주인의 탄 말의 등자의 끈을 잘라서 취하고 가져갈 때에 부커 벌거더이(벨구테이) 

추격하고 그 여자의 발을 양단했다.

(타이치오트) 무리가 

   <부커 벌거더이(벨구테이)의 어깨를 베자!>

할 때에 다이치고트(타이치오트)의 매복한 군대가 나가서 싸울 때에 쏘기 잘하는 하사르(카사르)가 화살 수 헤아리며 

쓰러지게 하며 이순 우르뤀 등은 주인의 몸을 보호하며 코르친의 톸탕가 타이지의 백색 불임 암말에 왼쪽으로부터 타게하고

곧바로 싸우며 격파하고 거두며 취했다.

이 차례에 다이치고트(타이치오트)에 원한 맺은 것!

앞서 비타 차간을 이은 하불 한(카불 칸)의 일곱 아들 비타스간을 이었다.

암바이 한(암바가이 칸)의 세 아들 모두 불화할 때에 암바이 한의 열 명의 아들이 말 타고

하불 한(카불 칸)의 일곱 아들을 약탈하며 싸울 때에 형제 여섯 명을 쓰러지게 하고 여덟 부족의 적과 사람들을 포로 잡으며 

취했다.

바르담(바르탄) 바투르의 무리 다섯 사람에 세 사람이 상처 얻어서 도망쳐 나갔었다.

그 바드담(바르탄) 바투르의 큰 아들 이수커이(예수게이) 바투르 13세에

동 갑옷 입은 사람을 관통하며 쏘아 쓰러지게 하고 말을 취하고 타고 그 부친을 찾아 나가서 왔다.

사인 마랄 하얔 이름의 여자가 너군(네쿤), 멍거투(뭉게투), 타리타이(다리타이) 세 작은 아들들을 데리고 걸어가며 벗어나고 

나갔다.

그로부터 (타이치오트가 키요트의) 정권 망하게 하고 행하였다.

지금 그와같은 원수진 사람들을 발로 밟았다. 적을 격파하며 거두었다.



요약.

1192년 타이치오트 부커 칠거르가 함정을 파고 테무진을 초청한다.

모친 우엘룬은 테무진에게 조심하라 말하고 이에 테무진은 309명의 병사를 대동하고 방비하며 연회에 참석한다.

이때 타이치오트의 한 여자가 테무진 말의 등자를 훔쳐가자 벨구테이가 여자의 다리를 잘라버린다.

이에 매복한 타이치오트의 군사들이 일어섰고 테무진 군도 일어나 반격한다.

타이치오트와의 악연은 선대 카불칸과 암바가이칸의 후손들 쟁투에서 비롯되었다.

카불칸의 직계 테무진과 암바가이칸의 직계 타이치오트는 후손들이 서로 적대시하였다.

예수게이도 타이치오트의 공격을 받은 부친 바르탄을 구하러 출전했었다.


그러나 몽고원류의 이 기록은 잘못된 것이다.

우선 타이치오트의 추장들은 암바가이 칸의 손자들인 타르구타이와 앙쿠 후쿠추이며

오논강 상류 연회에서 격투가 벌어진 것은 역시 카불 칸의 손자들인 주르킨 부족 세체 베키와 타이초였다.

또한 몽고원류에는 예수게이가 바르탄의 장남으로 기록되어 있으나 실제로는 3남으로

1남 뭉게투, 2남 네쿤, 3남 예수게이, 4남 다리타이다.

1189년 테무진이 자무카에게서 떨어져 나와 일족들을 규합할 때 세체 베키와 타이초도 테무진을 칸으로 옹립했다.

세체 베키와 타이초는 13쿠리엔 전투에서 테무진 휘하의 5익과 6익을 담당했었다.

이후 오논강 상류에서 일족들이 연회를 베풀었는데 세체 베키의 부하가 테무진의 안장 끈을 훔쳐가자 

이를 본 벨구테이가 잡았고, 세체 베키의 부하였던 역시 카불 칸의 손자였던 부리가 벨구테이를 베어버린다.

이에 화가난 테무진의 부하들이 세체 베키의 모친들을 사로잡았고 이일로 주르킨 부족과 키요트 부족은 험악한 관계가 되었다.

다른 사서의 세체 베키와 타이초 주살 년도는 1194년이고, 

타이치오트 타르구타이는 1200년에, 앙쿠 후쿠추는 1202년에 주살되었다.


-16부에서 계속-




메모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