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자호란 만주어 만문노당 52부-조선의 근왕병이 온다! 병자호란 관련 사서 번역

안녕하세요. 길공구입니다.

일전에 만주어 삼전도비를 번역 연재한 적이 있었는데요.

이번에는 병자호란과 관련된 원초적 만주어 사서인 태종조 만문노당 해당 기사를 틈틈이 번역해 볼까 합니다.

만문노당의 기록이 청 개국 원년인 1636년이 마지막이라, 이후는 병자호란 관련 청실록 태종조 기사를 번역해 볼까 합니다.


만주어 삼전도비 번역


1부-하늘에 제사하는 홍 타이지의 배치도

2부-청 태종 동짓날에 제천하다!

3부-제단에 향 피운 홍 타이지

4부-청태종 삼배구고두례를 행하다!

5부-홍 타이지 하늘에 술잔을 바치다

6부-홍 타이지 하늘에 세 번째 술잔을 올리다

7부-홍 타이지의 오른팔 용골대(잉월다이)

8부-신(臣) 홍 타이지가 감히 하늘의 임금님께 올리나이다!

9부-홍 타이지<대명국이 내 할아버지들을 죽였다!>

10부-초오햔(조선)이 먼저 우리를 공격했다!

11부-정묘년에 내가 형 되었다!

12부-조선은 명나라와 우리를 차별하였다!

13부-용골대가 조선왕의 서신을 가로챘노라!

14부-아버지 누르하치 묘에 조선 정벌을 아뢰다!

15부-아버지! 고려가 배신하였나이다!

16부-아버지 한이시여 청을 보우하소서!

17부-조선이 용골대를 핍박하고 내 글을 보지도 않았다!

18부-머리 밀지 않는 자 모두 죽여라!(11가지 재앙 같은 군령)

19부-조선 백성이여! 짐이 좋아서 너희를 죽이는 것이 아니노라!

20부-정묘년 전쟁은 조선이 모문룡을 지원한 탓이다!

21부-명나라엔 배를 주고 나에겐 주지 않은 조선!

22부-전쟁을 부른 조선 인조의 8도 교지!

23부-조선 백성들이여 저항하지 마라! 저항하면 죽인다!

24부-3왕은 나라를 수비하고 있어라!

25부-가자! 조선으로(전군 출진하다!)(1636년 12월 2일)

26부-좌익3기 및 외번 몽고는 도르곤과 호오거가 지휘하라!

27부-도망자를 잡아오라!

28부-마푸타는 장사치로 변장하여 한양에 잠입하라!

29부-몽고 번왕들 청태종에게 삼배구고두를 행하다!

30부-몽고 부족장들 청태종에게 말을 바치다!

31부-조선 정벌에 따라온 몽고 부족장 50여명!

32부-출진 6일간 진군로

33부-조선 사신단을 중간에 사로잡다!

34부-두두와 한족 3왕은 홍이포를 수송하라!

35부-청태종 조선으로 들어오다!(조선관리의 첫 자결)

36부-조선 백성아 머리를 밀어라! 손끝 하나 대지 않겠다!

37부-가도 인근의 조선인을 모두 없애라!

38부-몽고의 부족장들은 해안가로 내려오며 약탈하라!

39부-3차 선봉대 요토 평양성에 도착하다!

40부-몽고 기병 15기 vs 조선 기병 50기

41부-안주성주여! 너의 왕이 먼저 배신한 것이다!

42부-나는 홍이포로 8도를 유린하겠으니 조선왕은 용타고 바다로 가라!

43부-팔도를 점령하고 바다 끝까지 너희 왕을 쫓겠노라!

44부-너희 조선왕은 겁쟁이다!

45부-안주성 주변을 대약탈하다!

46부-300기병으로 한양을 포위한 마푸타의 선봉대!

47부-300명으로 남한산성을 포위하다!

48부-조선왕을 포위했나이다!

49부-청태종 개성에 도착하다!

50부-강화도에 왕비와 왕자들이 있고 왕은 말에서 떨어졌다!

51부-남한산성이라는 곳엔 식량이 별로 없다!


만주어의 한글 발음은 되도록 원음에 가깝게 하겠습니다.

만주어 문법을 이제 갓 배우고 있으며, 사전 보고 번역하는 것이라 오역이 많습니다.
수정할 부분 알려 주시면, 바로 수정하겠습니다.^^

------------------------------------------------------------------------

<자세히 보실 분은 그림을 클릭하시고 원문보기를 누르세요>


dame jimbi sere jakade.

다머 짐비! 서러 자카더.

도우며 온다! 할 적에.


jakvn gvsai bayara be juwe niru de emu bayara.

자퀀 궈사이 바야라 버 줘 니루 더 어무 바야라.

8 기의 바야라 를 2 니루 에 1 바야라.


juwe gvsa de emu jalan i janggin be tucibufi. arjin be da arafi.

줘 궈사 더 어무 잘안 이 장인 버 투치부피. 아르진 버 다 아라피.

2 기 에 1 잘안 의 장인 을 나가게하고. 아르진 을 수령 만들고.


jai aliha cooha be emu niru de emte uksin. emu gvsa de emte janggin tucibufi.

자이 알이하 초오하 버 어무 니루 더 엄터 웈신. 어무 궈사 더 엄터 장인 투치부피.

또 효 기 를 1 니루 에 각1 갑옷. 1 기 에 각1 장인 나가게하고.


sele be da arafi. jidere jugvn be kame unggihe.

설어 버 다 아라피. 지더러 주권 버 카머 웅이허.

설어 를 수령 만들고. 올 길 을 포위하며 보냈다.


orin ilan de kongko de susai bayara be adabufi tun de genere dogon be tuwanabuha.

오린 일안 더 콩코 더 수사이 바야라 버 아다부피 툰 더 거너러 도곤 버 투와나부하.

20 3 에 콩코 에 50 바야라 를 보좌하게하고 섬 에 갈 나루터 를 보러가게하였다.


hecen i dorgici cooha tucifi alin i mudurame jifi ajige ajige nungnenjimbi.

허천 이 도르기치 초오하 투치피 알인 이 무두라머 지피 아지거 아지거 눙넌짐비!

성 의 안으로부터 군대 나가서 산 으로 따라가며 와서 조금 조금 침해하러왔다.


○ ineku orin sunja de. gulu suwayan i gvsa. kubuhe suwayan i gvsa.

○ 이너쿠 오린 순자 더. 굴우 수와얀 이 궈사. 쿠부허 수와얀 이 궈사.

○ 같은 20 5 에. 정 황 의 기. 양 황 의 기.


gulu fulgiyan i gvsa. kubuhe fulgiyan i gvsa. kubuhe lamun i gvsa.

굴우 풀갼 이 궈사. 쿠부허 풀갼 이 궈사. 쿠부허 라문 이 궈사.

정 홍 의 기. 양 홍 의 기. 양 람 의 기.


ere sunja

어러 순자

이 5


*jalan i janggin[잘안 이 장인] : 갑라장경(甲喇章京), 관직명.

*arjin[아르진] : 아이진(阿尔津), 인명.

*aliha cooha[알이하 초오하] : 아뢴 군대, 효기(驍騎), 1634년 창설한 기마부대.

*sele[설어] : 색륵(色勒), 인명.

*kongko[콩코] : 홍활(洪阔), 인명.

*tuwanambi[투와남비] : 보러 가다, 문안하러 가다.

*mudurambi[무두람비] : 따라가다.

*ajige ajige[아지거 아지거] : 조금 조금, 작은 작은, 매우 작은, 조금, 미미한.

*nungnenjimbi[눙넌짐비] : 와서 침해하다, 침해하러 오다.





    (조선 4도의 근왕병이) 도우러 온다! 할 적에 

    8기의 바야라를 2니루에 1바야라, 2기에 1 잘안의 장인(장경)을 나가게 하고 아르진을 수령 만들고

    또 효기를 1니루에 각 1 갑사, 1기에 각 1 장인(장경) 나가게 하고 설어를 수령 만들고

    (조선 4도 근왕병이) 올 길을 포위하며 보냈다.

    (1636년 12월) 23일에 콩코에 50 바야라를 보좌하게 하고 섬(강화도)에 갈 나루터를 보러가게 하였다. 

    성안으로부터 군대 나가서 산으로 따라가며 와서 조금 조금 침해하러 왔다.>

○ 같은 (1636년 12월) 25일에 정황기, 양황기, 정홍기, 양홍기, 양람기,

이 5


요약.

1636년 12월 25일 도도의 보고서가 홍 타이지에게 보고된다.

도도는 남한산성의 현황과 함께 조선에서 살고 있던 여진 와르카 부족민 100호의 투항을 받았다고 말한다.

그 와르카 부족이 조선의 4도 근왕병이 남한산성으로 오고 있다고 말하였고

도도는 즉각 아르진을 대장으로 2니루당 1명의 바야라병과 2기당 1명의 잘안 장인(장경)를,

설어를 대장으로 효기의 1니루당 갑병 1명과 1기당 장인(장경) 1명을 각출하여 근왕병을 상대하라 명하였다.

또한 12월 23일에 콩코와 바야라병 50명을 강화도의 나루터로 보냈으며

남한산성에서 조선 군사가 조금씩 출격해 오고 있다고 보고한다.


-53부에서 계속-




메모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