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주어 만문노당 434부-양홍기 기주 보르진에게 사형을 언도하다! 만문노당

안녕하세요. 길공구입니다.

만문노당은 누르하치의 일대기를 기록한 무권점 만문 사서 [만문원당/구만주당]을 
건륭조에 권점을 넣고 일부 내용을 변경하여 편찬하였습니다.
기 연재했던 내국사원당이 만주의 시조 부쿼리용숀부터 1584년 9월까지만 기록되어 있는데
만문노당은 1607년부터 기록이 시작됩니다.

만주어의 한글 발음은 되도록 원음에 가깝게 하겠습니다.
만주어 문법을 이제 갓 배우고 있으며, 사전 보고 번역하는 것이라 오역이 많습니다.
수정할 부분 알려 주시면, 바로 수정하겠습니다.^^


------------------------------------------------------------------------
<자세히 보실 분은 그림을 클릭하시고 원문보기를 누르세요>


hergen be nakabuha.

허르건 버 나카부하.

관직 을 멈추게하였다.


○ ice nadan de. faksi ahatu be wesibufi beiguwan obuha.

○ 이처 나단 더. 팤시 아하투 버 워시부피 버이구완 오부하.

○ 초 7 에. 장인 아하투 를 승진시키고 비어관 되게하였다.


○ liyoodung ni hecen be afara de.

○ 료오둥 니 허천 버 아파라 더.

○ 요동 의 성 에 싸울 때에.


borjin hiya wan kalka be. han i ilibu seme henduhe bade ilibuhakv. duleme gamaha.

보르진 햐 완 칼카 버. 한 이 일이부! 서머 헌두허 바더 일이부하쿼. 둘어머 가마하.

보르진 햐 사다리 방패 를. 한 이 세워라! 하며 말한 땅에 세우지않았고. 지나가며 가져갔다.


jai geli bira de isibuhakv. andala waliyafi genefi.

자이 걸이 비라 더 이시부하쿼. 안달아 와랴피 거너피.

다시 또 강 에 이르지못하고. 도중에 버리고 가서.


geren coohai niyalma gemu amala tutaha be.

거런 초오하이 냘마 거무 아말아 투타하 버.

여러 군대의 사람 모두 많이 낙오함 을.


han safi. xajin i beise ambasa be geren duile seme duilebufi.

한 사피. 샤진 이 버이서 암바사 버 거런 두일어! 서머 두일어부피.

한 알고. 법 의 버이러들 암반들 을 무리 판결하라! 하며 판결하게하고.


borjin i beye. gvsai sunja nirui ejete yungxun. ilangga. bohori. bulanju. laisun. susan.

보르진 이 버예. 궈사이 순자 니루이 어저터 융슌. 일앙아. 보호리. 불안주. 라이순. 수산.

보르진 의 몸. 기의 5 니루의 어전들 융슌. 일앙아. 보호리. 불안주. 라이순. 수산.


ere nadan niyalma be gemu huthufi wara weile 

어러 나단 냘마 버 거무 훝후피 와라 워일어

이 7 사람 을 모두 줄로묶고 죽일 죄


*ahatu[아하투] : 아합도(阿哈图), 인명.

*borjin[보르진] : 박이진(博尔晋), 인명.

*yungxun[융슌] : 영순(永顺), 인명.

*ilangga[일앙아] : 이랑아(伊郎阿), 인명.

*bohori[보호리] : 박화리(博和里), 인명.

*bulanju[불안주] : 포란주(布兰珠), 인명.

*laisun[라이순] : 뢰손(赖荪), 인명.

*susan[수산] : 소삼(苏三), 인명.


*보르진 햐[borjin hiya]

 : 완안씨(完颜氏) 출신으로 한어 표기는 박이진(博爾晉)이다.

   누르하치의 시위 출신으로 1621년 3월경 양홍기 기주로 휘하 병력은 26.5니루 병력 약 8천을 통솔하였다.

   1621년 후금을 방문한 정충신은 양홍기를 이끄는 보르진을 보을지사(甫乙之舍)라 기록하였다.




(부산의) 관직을 멈추게 하였다.

 (1621년 4월) 7일에 장인 아하투를 승진시키고 비어관 되게 하였다.

○ 요동성(요양성)에서 싸울 때에 보르진 햐는 사다리와 방패를 한(누르가치)이 세워라! 하며 

말한 땅에 세우지 않았고 지나치며 가져갔다.

다시 또 강에 이르지 못하고 도중에 버리고 가서 여러 군대의 사람 모두 많이 낙오한 것을

(누르가치)이 알고 법의 버이러들과 암반들을 <무리 판결하라!> 하며 판결하게 하고

보르진의 몸과 기의 5니루의 어전들인 융슌, 일앙아, 보호리, 불안주, 라이순, 수산

이 7사람을 모두 줄로 묶고 죽일 죄


요약.

1621년 4월 7일 누르하치는 공장 아하투를 비어관으로 승진시켰다.

한편 이날 누르하치는 요양성 전투에서 누르하치의 지시를 어긴 양홍기 기주 보르진 햐와 

휘하 5니루 어전들을 판관들에게 심판하라 명하였다.

판관들은 보르진을 포함한 7명에게 사형죄를 언도한다.


*조선 정충신의 보고서에 나온 보르진 햐와 1621년 9월경 후금군 편성

1621년경 팔기군 정충신 보고서와 만문노당 기록 비교 분석


-435부에서 계속-




메모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