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사고 완안부 장수 특금 열전 국역 청사고 번역

안녕하세요. 길공구입니다.

몇몇 인물들에 대한 열전을 번역하고 있는데요.

오늘은 완안부 출신으로 후금 개국공신 중 한명인 보르진의 아들 특금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특금은 양홍기 기주였던 부친 보르진에 이어 양홍기 니루 어전부터 시작하여

전공으로 마침내 양홍기 기주까지 오르게 됩니다.


----------------------------------------------------------

<인물 열전>

송사

한세충이치, 양재흥, 동관[방랍], 채경, 부언경, 곽약사, 반미, 이사사고구송강장방창, 황잠선묘부(유정언)진회

금사

명사

두송 이성량

청사고

왕올당, 왕고, 다이샨[대선], 태조 누르하치, 추옝[저영], 슈르하치[서이합제], 야르하치[아이합제] 

피옹돈[비영동], 호호리[하화례], 어이두[액역도], 안퍙워[안비양고]훠르한/호이한푸차 군다이[부찰씨] 

잉월다이[영아이대/용골대]어르더니 밬시[액이덕니]양우리[양고리]보르진[박이진]

송서

원문 출처 : https://zh.wikisource.org/wiki/%E6%B8%85%E5%8F%B2%E7%A8%BF/%E5%8D%B7227


사전 보고 번역하는 것이라, 오역이 많습니다.

수정할 부분 알려 주시면, 바로 수정하겠습니다.^^

---------------------------------------------------------------------------


特錦,博爾晉第四子也。

初任牛彔額真。

天聰八年,授牛彔章京世職。

崇德五年,從鄭親王濟爾哈朗帥師屯田義州。

蒙古多羅特部蘇班代等降明,居杏山西五里台,使通款,上命鄭親王移師迎護。

明總兵祖大壽 、吳三桂 、劉周智屯杏山拒戰,特錦以偏師擊敗之。

六年,從伐明,圍松山,攻寧遠,皆力戰敗敵。

順治初,從入關,逐李自成 至慶都,與梅勒額真和託合軍大敗之,進三等甲喇章京,任兵部理事官。

考滿,進二等甲喇章京。

三年,從肅親王豪格下四川,討張獻忠 ,戰三水,敗其將胡敬德;

復戰禮縣,敗其將高汝礪。

獻忠死西充,餘賊負山,將斷我兵後,特錦擊之走;

又戰馬湖,破其將楊正。

六年,從討姜瓖,略壽陽,賊犯兩藍旗分地,徇汾州,賊七千夜擊兩紅旗軍壘,特錦連擊敗之。

平遼、遼州、榆社以次悉平。

七年,擢兵部侍郎,兼鑲紅旗蒙古梅勒額真,進三等阿思哈尼哈番。

十二年,擢本旗蒙古固山額真、議政大臣。

十五年,從信郡王多尼征貴州、雲南,進二等。

十八年,轉本旗滿洲都統。

康熙十一年,卒,諡襄壯。

특금(特錦)은, 박이진(博爾晉)의 제 4자(子)이다.

우록액진(牛彔額真)에 초임(初任)하였다.

천총(天聰/후금 2대 황제 태종의 #1연호) 8년(1634년)에, 우록장경(牛彔章京)의 세직(世職)을 제수(授)하였다.

숭덕(崇德/청 2대 황제 태종의 #2연호) 5년(1640년)에, 정친왕(鄭親王) 제이합랑(濟爾哈朗/지르갈앙)을 따라 수사(帥師/군대를 인솔함)하여 의주(義州)에 둔전(屯田/경작하며 주둔함)하였다.

몽고(蒙古) 다라특부(多羅特部) 소반대(蘇班代) 등(等)이 명(明)에 투항(降)하였는데,

행산(杏山) 서쪽(西) 5리(里) 태(台)에 거주(居)하며, 통관(通款/자기편의 내부 사정을 몰래 적에게 알려 줌)하니,

상(上/태종)이 명(命)하여 정친왕(鄭親王)은 이사(移師/군사를 옮김)하여 영호(迎護/보호하여 맞이함)하게 하였다.

명(明) 총병(總兵) 조대수(祖大壽), 오삼계(吳三桂), 유주지(劉周智)가 행산(杏山)에 둔(屯)하여 거전(拒戰/막아서 싸움)하자,

특금(特錦)은 편사(偏師/일부 병력)로써 격패(擊敗/공격하여 깨트림)하였다.

[숭덕(崇德/청 2대 황제 태종의 #2연호)6년(1641년)에, 명(明) 정벌(伐)을 종군(從)하여, 송산(松山)을 포위(圍)하였고,

영원(寧遠)을 공격(攻)하였으며, 모두 역전(力戰/힘껏 싸움)하여 패적(敗敵/적을 깨트림)하였다.

순치(順治/청 3대 황제 세조의 #1연호) 초(初)에, 종군(從)하여 입관(入關/산해관을 넘어 명 내지로 들어감)하였는데, 

이자성(李自成)을 축(逐/쫓음)하여 경도(慶都)에 이르러,

매륵액진(梅勒額真) 화탁(和託)과 함께 합군(合軍)하여 대패(大敗)시키고,

삼등(三等) 갑라장경(甲喇章京)에 진(進/오름)하였으며, 병부(兵部) 이사관(理事官)에 임명(任)되었다.

고만(考滿/관직의 임기가 참)하여, 이등(二等) 갑라장경(甲喇章京)에 진(進/오름)하였다.

[순치(順治/청 3대 황제 세조의 #1연호)] 3년(1646년)에, 숙친왕(肅親王) 호격(豪格)을 따라 사천(四川)을 하(下/함락함)하였고,

장헌충(張獻忠)을 토벌(討)하였는데, 삼수(三水)에서 싸워, 그 장수(將) 호경덕(胡敬德)을 패(敗/깨트림)하였다.

다시 예현(禮縣)에서 싸워, 그 장수(將) 고여려(高汝礪)를 패(敗/깨트림)하였다.

장헌충(獻忠)이 서충(西充)에서 죽었는데, 여적(餘賊/남은 적)이 부산(負山/산을 등짐)하였고,

장차(將) 아병(我兵)의 후미(後)를 단(斷/끊음)하려 하자, 특금(特錦)이 공격(擊)하여 주(走/달아남)하게 하였다.

또 마호(馬湖)에서 싸워, 그 장수(將) 양정(楊正)을 격파(破)하였다.

[순치(順治/청 3대 황제 세조의 #1연호)] 6년(1649년)에, 강양(姜瓖)을 토벌(討)하는데 따라가, 수양(壽陽)을 공략(略)하였고,

적(賊)이 양(兩) 람기(藍旗)의 분지(分地/나눈 땅)를 범(犯)하였고,

분주(汾州)를 순행(徇)하였는데, 적(賊) 7천(千)이 양(兩) 홍기(紅旗) 군루(軍壘/보루)를 야격(夜擊/야습)하자,

특금(特錦)이 연격(連擊/연이어 공격함)하여 패(敗)하게 하였다.

평요(平遼), 요주(遼州), 유사(榆社)가 순서대로 모두 평정(平)되었다.

[순치(順治/청 3대 황제 세조의 #1연호)] 7년(1650년)에,

병부시랑(兵部侍郎)에 발탁(擢)되었고, 양홍기(鑲紅旗) 몽고(蒙古) 매륵액진(梅勒額真)을 겸(兼)하였고,

삼등(三等) 아사합니합번(阿思哈尼哈番)에 진(進/오름)하였다.

[순치(順治/청 3대 황제 세조의 #1연호)] 12년(1655년)에, 본기(本旗) 몽고(蒙古) 고산액진(固山額真)과 의정대신(議政大臣)에 발탁(擢)되었다.

[순치(順治/청 3대 황제 세조의 #1연호)] 15년(1658년)에, 

신군왕(信郡王) 다니(多尼)를 따라 귀주(貴州), 운남(雲南)을 정벌(征)하였고,

이등(二等) [아사합니합번(阿思哈尼哈番)]에 진(進/오름)하였다.

[순치(順治/청 3대 황제 세조의 #1연호)] 18년(1661년)에, 본기(本旗) 만주(滿洲) 도통(都統)으로 전(轉/옮김)하였다.

강희(康熙/청 4대 황제 성조의 #1연호) 11년(1672년)에, 졸(卒)하였고, 시호(諡)는 양장(襄壯)이다.


*아사합니합번(阿思哈尼哈番)

 : 만주어로는 ashan i hafan[아스한 이 하판], 직역은 [측근의 관리]란 뜻이다.

   1647년에 제정되었다.


특금은 박이진(보르진)의 넷째 아들이다.

처음에 우록액진(니루 어전)에 임명되었다.

1634년 우록장경(니루 장긴)을 세습하였다.

1640년에 정친왕 제이합랑(지르갈앙)을 따라 군대를 인솔하여 의주에 둔전하였다.

몽고 다라특부 소반대 등이 명에 투항하였는데 행산 서쪽 5리 대에 거주하면서 명나라 사정을 몰래 청에 알려주니

상(태종 홍 타이지)이 명하여 정친왕은 군사를 옮겨 보호하여 맞이하게 하였다.

명 총병 조대수, 오삼계, 유주지가 행산에 주둔하면서 막아 싸우자 특금은 일부 병력으로 공격하여 깨트렸다.

1641년에 명 정벌전에 종군하여 송산을 포위하였고 영원을 공격하였는데 모두 힘껏 싸워 적을 격파하였다.

순치(청 3대 황제 세조의 #1연호) 초에 종군하여 산해관을 넘어 입관하였는데, 

이자성을 쫓아 경도에 이르러 매륵액진(머이런 어전) 화탁과 함께 군을 합쳐 대패시키고

삼등 갑라장경(잘안 장긴)에 올랐으며 병부 이사관에 임명되었다.

임기가 차자 이등 갑라장경에 올랐다.

1646년에 숙친왕 호격(호오거)을 따라 사천을 함락하였고 장헌충을 토벌하였는데

삼수에서 싸워 그 장수 호경덕을 깨트렸다.

다시 예현에서 싸워 그 장수 고여려를 깨트렸다.

장헌충이 서충에서 죽었는데 남은 적이 산을 등지고 장차 아군의 후미를 끊으려 하자 특금이 공격하여 달아나게 하였다.

또 마호에서 싸워 그 장수 양정을 격파하였다.

1649년에 강양을 토벌하는데 종군하여 수양을 공략하였고 적이 두 람기가 나뉘어 있는 땅을 침범하였는데

특금이 분주를 순행하다 적 7천이 두 홍기의 보루를 야습하자 특금이 연이어 공격하여 격파하였다.

평요, 요주, 유사가 순서대로 모두 평정되었다.

1650년에 병부시랑에 발탁되었고 양홍기 몽고 매륵액진을 겸하였고 삼등 아사합니합번(아스한 이 하판)에 올랐다.

1655년에 본기(양홍기) 몽고 고산액진(궈사 어전/기주)과 의정대신에 발탁되었다.

1658년에 신군왕 다니를 따라 귀주와 운남을 정벌하였고 이등 아사합니합번에 올랐다.

1661년에 본기(양홍기) 만주 도통으로 옮겼다.

1672년에 졸하였고 시호는 양장이다.


-끝-



메모장